회원가입| 로그인| 장바구니| 주문조회| 마이페이지
 
자주묻는질문

친정팀을 위한 '분노' 베르통언 SNS서 FA 비난 '(PK결정)심판들 뒤에 숨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돈키호테123 작성일21-05-06 04:20 조회60회 댓글0건

본문

베르통언 캡처=베르통언 SNS AP연합뉴스 무리뉴 감독 로이터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노주환 기자]토트넘의 레전드 수비수 출신 얀 베르통언(벤피카)이 친정팀 토트넘의 승리를 날려버린 VAR(비디오판독) PK 판정에 대해 SNS에 자신의 의견을 담은 메시지를 올렸다. 영국 매체 풋볼런던은 베르통언이 영국 FA에 화가 단단히 난 메시지를 보냈다고 의미를 달았다.

27일 런던 홈에서 1-0으로 리드한 토트넘은 후반 종료 시간 직전 상대에게 PK 동점골을 내줬고, 결과적으로 1대1로 비겼다. 승점 3점이 아닌 승점 1점에 그쳤다. 주심은 VAR로 '온필드 리뷰' 끝에 PK를 찍었고, 뉴캐슬 공격수 칼럼 윌슨이 차 넣었다.

PK 장면을 두고 논란이 일었다. 뉴캐슬 앤디 캐롤의 헤딩 때 토트넘 수비수 다이어의 핸드볼 반칙이라고 본 것이다. 보기에 따라 다이어는 의도가 전혀 없어 보였다. 그러나 심판은 다이어의 손이 캐롤의 헤딩 방향에 영향을 주었다고 해석했다.

여름 토트넘을 떠나 포르투갈 벤피카로 이적했던 센터백 얀 베르통언은 자신의 SNS에 '영국축구협회(FA)는 이런 심각한 질문에 스스로 답해야 한다. 너무 쇼킹한 결정이다. 그들은 심판들 뒤에 숨고 있다'고 적었다.

풋볼런던은 이런 비슷한 장면이 에버턴과 크리스탈팰리스전에서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당시 에버턴이 그 장면으로 이득을 봤고, 크리스탈 사령탑 로이 호지슨 감독은 맹비난을 퍼부었다.

리버풀 출신 전문가 제이미 캐러거는 "부끄럽다. 축구를 망가트리고 있다"고 심판의 판정을 평가했다.

토트넘 사령탑 조제 무리뉴 감독은 그 판정에 대해 말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과거 그는 심판의 판정에 수 차례 비난을 퍼부었고, 벌금을 물기도 했었다. 뉴캐슬 스티브 브루스 감독은 "나는 왜 토트넘이 화를 내는지 이해할 수 있다. 호지슨 감독의 반응도 그렇다"고 말했다.

노주환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제공   스포츠조선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주묻는질문 목록

Total 13,396건 18 페이지
자주묻는질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056 배수지 돈키호테123 03-22 5
13055 아만다 사이프리드 리즈시절 돈키호테123 03-22 5
13054 달리던 택시에서 뛰어내린 여자손님..   글쓴이 : 샤방사ㄴr 날짜 : 2018-07-19… 돈키호테123 03-22 4
13053 동계올림픽 박연경 아나운서 돈키호테123 03-22 4
13052 최아리 기상캐스터 돈키호테123 03-22 5
13051 자기야! 나 잡아봐~라..   글쓴이 : 샤방사ㄴr 날짜 : 2018-07-06 (금) 1… 돈키호테123 03-22 7
13050 엉덩이 흔드는 서양 틱톡녀 돈키호테123 03-22 4
13049 한지민 화보 움짤 돈키호테123 03-22 4
13048 전처가 딴 남자 만난다고…두피 다 보이게 머리 뽑고 폭행한 50대 돈키호테123 03-22 5
13047 박신혜 돈키호테123 03-21 5
13046 집중하게 되는 소미 돈키호테123 03-21 4
13045 아이고 아줌마 아줌마.gif   글쓴이 : 샌프란시스코 날짜 : 2018-07-22 (일)… 돈키호테123 03-19 6
13044 무대 위 포켓걸스 하빈 돈키호테123 03-19 5
13043 워터파크 놀러가서 매우 신난 누나 돈키호테123 03-19 4
13042 4050 중년남 덮치는 고독사…5년간 2735명 고립속 생 마감 돈키호테123 03-19 4
13041 롤스로이스 실내 돈키호테123 03-19 6
13040 유재석 올림픽 소신 발언에 中팬클럽 ‘운영 종료’ 공식선언 돈키호테123 03-19 6
13039 블박) 옆차에서 튄 물로 사고가 나면 과실비율은?.gif   글쓴이 : Voyageur … 돈키호테123 03-19 5
13038 “질병청 역학조사관인데, 신분증·카드 좀…” 이런 전화 받으면 절대로 알려주지 마세요 돈키호테123 03-19 6
13037 오또맘 밸리댄스 물병 챌린지 돈키호테123 03-19 5
게시물 검색
저개발국 쌀 문제 해결하는 '착한' …
멋뿐 아니라 재활용도 되는 머리카락
18만 년 된 인류 턱뼈 발견···인…
빨리 오고, 예측 빗나가고 올해 독감…
애플 워치가 싫다는 사람들을 위한 우…
중국, 세계 첫 영장류 복제 성공
"장애 오빠 돌보는 엄마아빠 생각에"…

회사소개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 취급방침
상호 : 다한다 / 주소 : 서울시 은평구 신사동 19-117 801호 / 전화 : 02-372-7417 / 팩스 : 02-338-5055 /
사업자 등록번호 : 106-15-69179 / 대표 : 오종준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장정열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18-서울은평-1143 호
Copyright © 2013 다한다. All Rights Reserved.